상단여백
HOME 뉴스
한국교회 화합과 일치를 위한 기도회
한국교회의 일치와 갱신, 섬김을 위해 세워진 한목협)에 속한 15개 교단의 목회자들은 최근 일련의 불미스러운 사건으로 한국교회가 끝내 하나 됨을 이루지 못한 것을 심히 안타깝게 생각합니다. 한국교회의 일치와 연합은 하나님의 뜻이며 이 시대의 과제로서 어느 한 단체나 소수만의 주장이나 활동이 아니라 모두가 참여하여 성취시켜 가야할 사명입니다. 이것은 제도와 조직, 홍보와 여론, 등 인간의 노력보다도 하나님의 성령이 주관하심으로만이 가능한 일입니다.

이런 상황 속에서 이제는 고인이 된 옥한흠 한목협 초대 대표회장과 함께 지난 15년간 교회의 연합과 일치를 위해 힘써 온 우리의 기도와 노력에도 불구하고 한국교회 연합 상황이 갈수록 사태가 악화되고 있음을 통분히 여기며, 우리는 다시 한 번 두렵고 떨리는 마음으로 한국의 모든 교회와 성도들의 열망을 담아 하나님께서 속히 이 일을 이루시기를 간절히 원하는 서명운동과 기도운동을 펼치고자 합니다.

이후 한목협은 지난 6월 4일 주님의 교회와 섬기는 목회자들이 하나되지 못하는 책임을 통감하며 "한국교회 연합과 일치, 우리의 기도와 소망은 계속됩니다!"는 제하의 선언문을 발표하였고, 6월 18일(월)~19일(화)에 사랑의교회 수양관에서 "한국교회와 우리의 희망 - 주여! 어찌 하오리까?"를 주제로 제14회 전국수련회를 가지며 한국교회의 연합과 일치를 위한 열망을 모은 바 있습니다.

아울러 수련회 이후 후속조치로 통일시대를 앞두고 분열된 한국교회의 연합과 일치를 향한 교회 안팎의 관심과 여망이 그 어느 때보다 절실한 바 한국교회의 사회적 신인도 회복과 국가적 민족적 역량 확대를 위하여 교회의 연합과 일치를 위한 우리의 기도와 소망을 담은 "기도회 및 서명운동"을 시행하기로 결의하였습니다.

이에 교회의 연합과 일치를 위한 우리의 기도와 소망을 담은 "한국교회 연합과 일치를 위한 기도회"를 2012년 7월 18일(수) 오후7시 강남교회에서 가질 예정입니다. 항상 한목협의 사역에 깊은 관심과 열정을 가지고 동참해주시는 분들께 다시 한 번 감사드리며, 기도회와 관련한 문의사항은 언제든지 한목협 사무국(☏ 02-586-8617)으로 문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한국교회 연합과 일치를 위한 기도회 행사개요

일시: 2012년 7월 18일(수) 오후7시
장소: 강남교회(전병금 목사 시무, 서울시 강서구 화곡6동 957-10)
주요순서
사회_ 윤희구 목사(한국장로교총연합회 대표회장, 창원한빛교회)
기도_ 한안섭 목사(한목협 상임회장, 서울중앙교회)
설교_ 김원배 목사(한목협 상임회장, 예원교회)
한국교회 연합과 일치를 위한 소망의 메시지_ 손인웅 목사(한목협 명예회장, 덕수교회)
환영인사 및 기도회 개최취지 소개_ 전병금 목사(한목협 대표회장, 강남교회)
서명운동 소개_ 이성구 목사(시온성교회, 한목협 상임총무)
기도회인도_ 김찬곤 목사(한목협 서기, 안양석수교회)

한목협  churchr@churchr.or.kr

<저작권자 © 한국기독교목회자협의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목협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